[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 걸음 기부로 취약계층을 위한 기부금 1억 원 전달
hit. 411 2021-12-27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공동위원장 : 정희수 생명보험협회 회장, 이봉주 경희대 경영대학 교수, 이하 “위원회”)는 2021 국민건강증진 문화확산 사업의 일환으로 코로나19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총 1억 원의 기부금을 더프라미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굿네이버스 등 사회복지단체에 기부하였다.  위원회는 지난 17일 서울 종로구 생명보험교육문화센터에서 김제동 생명보험협회 전무이사, 김동훈 더프라미스 경영총괄이사, 최운정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서울2지역본부장, 어정욱 굿네이버스 사회공헌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기부금 1억 원 전달식을 개최하였다. 

이번 기부는 위원회의 2021 국민건강증진 문화확산 사업의 일환으로 지난 8월부터 11월까지 모바일 걸음 기부 플랫폼 빅워크에서 진행한 ‘생명의 발걸음을 잇다’ 캠페인의 성과였다. 

해당 캠페인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운동량이 부족해진 국민들의 건강증진을 위해 사회적 거리를 유지하고 방역수칙을 준수하면서 실천할 수 있는 ‘걷기운동’을 활성화시키기 위해 진행되었다.  특히, 이번 캠페인은 걷기운동의 생활화로 코로나19 시대 개인의 건강증진은 물론 빅워크 앱을 통해 측정되는 걸음으로 목표걸음을 달성하면 기부로 연결되는 방식으로 추진되었다.  

일반 시민 총 6만 5천여 명이 이번 캠페인을 통해 걸음 기부에 나섰으며, 당초 목표 기부 걸음 50억 보를 훌쩍 넘긴 90억여 걸음 기부를 달성하였다. 

김제동 생명보험협회 전무이사는 기부금 전달식 인사말을 통해  “일반인 참여자 6만 5천여 명이 건강하게 코로나19를 극복하고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한마음으로 노력한 결과 90억 걸음을 달성하고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기부까지 이어질 수 있었다” 며 “앞으로도 국민건강증진과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으로 상부상조라는 생명보험의 본질적 가치를 실현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위원회의 국민건강증진 문화확산 사업은 매년 생명보험회사들이 이익의 일부를 출연하여 조성한 사회공헌기금을 활용하여 국민의 자기주도 건강관리 능력을 함양하고 합리적인 의료이용 문화를 조성하기 위한 사업으로 올바른 건강생활 습관 형성과 의료이용에 관한 정보 제공을 통해 우리 국민의 건강한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고 있다. 

첨부파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