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알림마당 지정법인소식

지정법인소식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의 지정법인 소식입니다.

null null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 자살예방 긴급상담전화 ‘SOS생명의전화기’ 개통식

null null
null null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은 지난 16일 한국생명의전화 김종훈 이사장, 이광자 이사, 생명보험재단 이시형 이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한강 천호대교에서 자살예방 긴급상담전화 ‘SOS생명의전화기’ 개통식을 진행했습니다. 

행주대교, 가양대교, 잠실철교, 올림픽대교에 이어 천호대교까지 총 5개의 ‘SOS생명의전화기’를 개통해, 

암사대교를 제외한 모든 서울시 관할 한강교량에 전화기를 설치하였습니다. 

 

‘SOS생명의전화기’는 자살이 자주 발생하는 한강 교량에 설치, 실시간 상담 및 긴급 구조 신고가 가능한 전화기입니다. 

이는 언제든 자살시도자가 상담 전화를 통해 마음을 돌리도록 유도하고, 자살시도를 목격한 시민이 

신속하게 119상황실에 신고할 수 있도록 24시간 운영되고 있습니다. 또 수화기를 들고 버튼을 누르는 

즉시 발신인의 위치를 파악할 수 있어 119구조대의 신속한 구조작업을 지원합니다. 

 

생명보험재단은 2011년 마포대교와 한남대교를 시작으로 현재까지 21개(서울시 관할 교량 19개, 

부산 및 춘천 지역 교량 2개) 교량에 ‘SOS생명의전화기’를 설치해 운영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이 전화기로 올해 상반기까지 누적 4,951건의 상담 전화와 735건의 119 출동이 이뤄져 

수많은 사람의 목숨을 구했습니다. 

 

이뿐 아니라 생명보험재단은 ‘SOS생명의전화기’를 통한 자살시도자 구조 이후의 후속 시스템도 구축했습니다. 

지역사회와 연계하여 상담서비스를 제공하고 소방재난본부와 협력체계를 구축해 더욱 효과적인 

위기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생명보험재단 이시형 이사장은 “충동적인 자살 시도는 주변의 작은 관심이나 따뜻한 말 한마디로 

멈추게 할 수 있으므로 사회의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이 필요합니다. 재단은 앞으로도 ‘SOS생명의전화기’를 

비롯한 여러 자살예방사업을 통해 사람들의 마음을 위로하고 신속한 구조 활동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지원하겠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