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미디어센터 보도자료

보도자료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의 보도자료입니다.

생명보험재단, 충북지역 남성 독거노인 지원

생명보험재단-충청북도, 100세 힐링센터 운영사업 MOU 체결

 

충북지역 저소득 남성 독거노인들의 건강한 노년생활을 지원하기 위해 지역사회와 협력

운동처방, 요리교실 신체적, 정서적, 사회적 건강 증진 위한 체계적인 맞춤형 프로그램 운영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이사장 이종서, 이하 생명보험재단) 13일 충북도청에서 이시종 충북도지사, 생명보험재단 이종서 이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충청북도와 ‘100세 힐링센터운영사업에 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생명보험재단은 서울 종로구와 성북구에 이어 세 번째로 충북노인종합복지관에 ‘100세 힐링센터를 개소하고, 충북지역 내 저소득 남성 독거노인의 신체적, 정서적, 사회적 건강 증진을 위한 실제적이며 체계적인 전문 건강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다 

 

우리나라는 65세 이상 노인인구가 725만명으로 전체 인구의 14%를 차지하며 고령사회에 진입하였고, 2025년이면 20%를 넘어 유엔이 정의한 초고령사회에 진입할 것으로 예상된다. 그리고 노인빈곤율은 OECD국가 평균의 4(47.7%)이며, 노인자살률에서도 1위를 기록하고 있다. 또한 혼자 사는 노인이 늘어나면서 65세 이상 무연고 노인 사망자도 급격히 증가하는 상황이다. 성별로 살펴보면 무연고 사망자 중 87%가 남성노인일 정도로, 남성 독거노인의 문제가 시급하지만 이들을 위한 복지 프로그램은 부족한 실정이다. 이에 생명보험재단은 독거노인 비율이 높은 충북지역에 ‘100세 힐링센터를 운영하며 저소득 남성 독거노인들의 노인 고독사문제를 해결하고, 이들이 자립할 수 있게끔 지원할 예정이다.

 

생명보험재단 이종서 이사장은 "독거노인의 고독사와 자살 문제가 심각해지면서 가족, 이웃과 단절된 저소득 남성 독거노인에 대한 관심과 지원이 절실한 상황”이라며 "생명보험재단은 앞으로도 독거노인들이 보다 건강하고 행복한 노년생활을 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